쟌느 투상, 그리고 팬더

1장: 쟌느 투상, 그리고 팬더

돌아가기

주얼리의 역사에 혁신적인 숨결을 불어넣은 쟌느 투상은 팬더 모티프를 대담하게 재해석하며, 까르띠에 주얼리 스튜디오를 이끌었습니다. 그녀는 1933년부터 1970년까지 디렉터로 활동하며, 전 세계 여성들에게 우아한 "투상" 스타일을 선보였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