데클라라시옹 덩 스와

삶에 활기를 부여해주는 향수. 향수 제조에 한 번도 사용된 적이 없었던 페퍼를 과감히 도입한, 프레쉬한 스파이시 우드 테마. 감정의 기폭제. 매혹의 향수.